제목 삼성화재, 성탄 앞두고 12명에게 안내견 무상기증
작성자 관리자
작성일자 2016-12-20
삼성화재안내견학교는 20일 서울 서초동 삼성금융연수원에서 시각장애인 12명에게 안내견을 무상 기증했다.

이날 기증식에는 안내견 파트너로 선정된 시각장애인들과 그 가족, 안내견의 성장과 훈련을 담당한 자원봉사자, 삼성화재 임직원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.

이번에 안내견을 기증받는 시각장애인은 총 12명으로 김동현(32세·남) 씨, 양지호(38세·남) 씨 등이다.

이 중 안내견 ‘몽실’이를 기증받게 되는 김동현 씨는 안내견을 계기로 동료 안내견 파트너와 결혼까지 하게 된 인연이 있다.

집안에 아이와 안내견 2마리가 함께 생활하며 가정을 꾸리고 있는 김동현 씨는 기증식에 참석해 “20대에 첫 번째 안내견 덕분에 아내를 만났고, 30대에 두 번째 안내견을 만나며 딸 ‘리하’를 얻었다. ‘몽실’이가 리하를 키우는데 도움을 줘서 너무 고맙고 행복하다”고 소감을 밝혔다.

삼성화재 안내견학교는 지난 93년 문을 연 후 삼성화재가 에버랜드에 위탁해 운영하고 있으며, 지금까지 총 192마리의 안내견을 무상으로 기증해 현재는 59마리가 활동 중이다.

첨부파일